명예의전당

[필독] Hall of Fame과 명예의전당에 대한 올바른 상식!

[ 명예의전당 IT/가전 ] 개발의 지름길, v50


LG V50 씽큐는 공개 당시 아쉬움과 우려의 목소리가 쏟아져 나왔었다.
당시 삼성전자와 화웨이가 발표한 '화면을 접는 스마트폰' 기술과 다르게 두 개의 스크린을 합친 단순한 형태로 출시 전 시장소비자들의 조롱을 받았다.
그동안 lg에서 보여주었던 휘어지는 디스플레이나 3D스마트폰과 같이 '혁신'과는 거리가 먼 결과물이기 때문이다.
하지만 출시전의 냉소한 분위기와는 다르게 막상 출시가 되자 시장의 반응을 긍정적이었다. 소비자들은 하나의 단말기에서 두 개의 app을 실행을 할 수 있는 듀얼스크린의 실용성을 인정하고 받아들였다.

첫 듀얼스크린폰에서 좋은 출발을 선보인 LG는 고객들의 피드백을 바탕으로 2세대 듀얼스크린을 공개할 전망이다.
듀얼스크린을 향한 LG의 포부가 스마트 폰의 새로운 모델로 자리잡을 수 있을지 기대된다.


명예의전당 서미애 기자 (admin@thehalloffame.org)

[사진, 동영상 제보 받습니다]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. 뉴스가치가 있다고 판단되는 사진, 동영상을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.

댓글 없음:

댓글 쓰기

참고: 블로그의 회원만 댓글을 작성할 수 있습니다.